해외뉴스
  • [기타] 술 취해 택시 타고 2개 국경 가로질러

   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

  • 글쓴이 : 관리자
  • 18.01.08 12:35:48
  • 추천 : 0
  • 조회: 17

 

 2017년의 마지막 날, 술에 취해 택시를 타고 2개 국경을 가로지른 노르웨이 남성의 황당한 사연이 공개됐다.
지난 4일 외신들에 따르면 지난달 31일,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택시를 잡아 탄 40대 남성이 스웨덴을 거쳐 노르웨이 오슬로에 있는 자기 집에 도착했다.
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남성은 택시에서 내린 후 집에 들어가 그대로 곯아떨어졌다. 당황한 기사가 남성을 깨워 돈을 받아내려 했지만 소용없었다. 설상가상으로 차량 배터리마저 방전돼 기사는 오도 가도 못하는 신세가 됐다. 약 6시간에 걸쳐 2개 국경을 가로지르는 동안 택시비는 1만8000크로네(약 236만원)까지 올라갔다.
버티던 남성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이 집에 들이닥치자 돈을 지불하겠다는 약속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. 그에게 별도 전과는 없었다.
다행히 기사는 레카 도움으로 배터리를 충전해 택시를 몰아 집으로 돌아왔다.

Tags :
  •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.
  • 목록으로
  • tweet tweet
  •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글쓴이
로그인